한미 원자력 고위급위원회 공동의장 화상회의 개최



 한미 원자력 고위급위원회 공동의장 화상회의 개최
- 원자력 분야 한미 전략적 파트너십 확인 -


□ 한·미 원자력 고위급위원회* 우리측 의장인 이태호 외교부 제2차관은 10.16(금) 미측 의장인 마크 멘지스(Mark Menezes) 미국 에너지부 부장관(Deputy Secretary of Energy)과 원자력 고위급위원회 공동의장 화상회의를 갖고, 한미 원자력 협력 현안 및 양국간 원자력 전략적 파트너십 강화 방안을 협의하였다.
   * 한미 원자력 고위급위원회(HLBC, High Level Bilateral Commission)는「개정 한미 원자력 협정(2015.11.25. 발효)」에 따라 양국간 원자력 전략적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최고위급 협의체로, 산하에 4개 실무그룹(△사용후핵연료 관리, △원자력 수출 진흥 및 수출통제 협력, △핵연료의 안정적 공급, △핵안보) 구성
 ㅇ 이번 화상회의는 금년 8월 멘지스 부장관 취임 이후 양국 공동의장간 첫 회동으로서, 코로나-19 상황을 감안하여 화상회의 형식으로 개최
 ㅇ 이번 화상회의에는 고위급위원회에 참여하고 있는 양국 관계부처(우리측 외교부, 산업통상자원부,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/ 미측 국무부, 에너지부, 핵안보청 등) 참석
□ 양측은 한미 원자력 협력의 전략적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, 양국이 개정 한미 원자력협정에 따라 원전 수출, 원자력 연구개발(R&D), 핵안보 등 분야에서 협력을 계속 심화,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는 데 공감하고, 이를 위해 앞으로도 긴밀한 협의를 계속해 나가기로 하였다.
붙 임. 행사 사진.  끝.


[자료제공 :(www.korea.kr)]

가장 많이 본 뉴스